view페이지

메드팩토, 상장 첫 주총 “모든 임상 순조, 연구개발 가속화”

Mar 23, 2020PRESS RELEASESHit 1026

 

 

-상반기 내 ‘백토서팁’ 임상 중간 결과 발표 계획

 

 

바이오마커(생체표지자) 기반 혁신신약 개발 기업 메드팩토(대표 김성진)는 3월 23일, 서울 서초동 본사에서 상장 후 첫 주주총회를 열고 책임경영 강화와 연구개발 목표 조기 달성 등의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메드팩토의 제7기 정기 주주총회에서는 재무제표 승인, 이사 및 감사 보수한도 승인 등 4개 안건이 표결 없이 만장일치로 가결됐다.

 

이 자리에서 김성진 대표는 “현재 개발 중인 ‘백토서팁’ 등 신약 파이프라인의 임상시험이 모두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해외 학회뿐 아니라 공신력을 갖춘 다양한 방법으로 상반기 내에 중간 결과를 공식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최근 통계적 유의성을 입증할 만큼의 피험자 수를 확보, ‘백토서팁’ 반응률에 따른 환자별 바이오마커 분석에 들어갔다”며, “향후 더 의미있는 임상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메드팩토는 지난해 12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으며, 항암 신약 ‘백토서팁’에 대해 국내와 미국에서 연구자임상 포함 총 9건의 병용 투여 임상시험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Attachments
Next 메드팩토, 소화기암 권위자 함기백 차의대 교수 영입
Previous [바이오스펙테이터] 메드팩토, 올해 주목할 3가지.."백토서팁·BAG2·셀로람"